아시아/중동·일본·교토

이거 하나면 준비 끝! | 교토

by 위시빈 가이드 2023.03.22 00:03
  • 본문 이미지

  • 일본의 오랜 역사를 만날 수 있는 교토

교토 여행

이거 하나로 준비 끝!

일본의 경주라 불리는 교토는 1,200여 년간 일본의 수도 역할을 해왔다. 교토 곳곳에는 크고 작은 사찰 등 천 년 역사가 녹아 있는 유적들이 자리 잡고 있어 오랜 문화와 역사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교토는 17개의 세계 문화유산뿐 아니라 벚꽃 시즌과 단풍으로 물드는 가을철에는 환상적인 자연 경관까지 감상할 수 있으니 최고의 여행지가 아닐까. 일본의 전통과 문화를 제대로 느끼고 싶다면, 교토로 떠나보자.  
 

체크리스트

항공
 인천-> 간사이 국제 공항/ 약 2시간 소요
 간사이 국제 공항-> 교토역 / 약 1시간 30분  
  
여행 적기
한여름의 교토는 찌는 듯이 덥기 때문에 피하는 것이 좋다.
벚꽃과 단풍으로 물든 교토를 보고 싶다면, 4~5월 혹은 9~11월에 여행을 떠나보자.
  

입국 조건

비자
무비자 입국 가능
  
백신
접종 필수 아님
  
여행자 격리
면제
  

교통 Tip

버스 1일권
교토 시내버스를 하루 동안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는 승차권. 가격은 성인 700엔, 아동은 절반 가격이다. 대부분의 버스 요금이 230엔 정도이니 버스를 3회 이상 탑승할 경우 이용하자. 한 가지 더! 교토 시내버스는 뒷문으로 승차해 앞문으로 하차하니 당황하지 말 것.  
  
버스·지하철 1일권
교토의 시내버스와 지하철을 하루 동안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승차권. 버스 1일권으로 이용할 수 없는 지하철과 게이한 버스도 이용 가능하다. 성인은 1,100엔, 아동은 절반 가격이다.
  

간사이 국제 공항에서 교토로 가는 법

JR하루카 특급열차
JR하루카 특급열차를 이용하면 약 80분 만에 교토로 이동할 수 있다. 가격은 자유석 2,900엔, 지정석 3,430엔이다. 일본 현지보다는 국내 여행사나 여행 준비 사이트에서 구매하면 저렴하게 구입이 가능하니 미리 예매할 것을 추천한다.
  
공항리무진
교토까지 소요 시간은 90분으로 비용은 약 2,600엔 정도다. 약 20~30분 간격으로 운행한다.
  

꼭 가야 하는 여행지 Pick 5

  
1. 교토 타워
  • 본문 이미지

  • 교토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교토타워
131m 높이의 교토 타워는 교토 시내에서 가장 높은 건물로 1964년에 세워졌다. 미관을 해친다는 초기의 비판과 달리, 현재는 교토의 전경을 담을 수 있는 스팟으로 알려져 전 세계 관광객이 찾는 교토의 랜드마크가 되었다. 날씨가 좋은 날에는 기요미즈데라를 비롯한 교토의 명소를, 밤에는 교토 시내의 아름다운 야경까지 감상할 수 있다. 교토 타워는 시내 어디서든 보이기 때문에, 길을 잃었을 경우 이정표 삼기에 좋다.
  
2. 후시미 이나리 신사
  • 본문 이미지

  • 주황빛 도리이가 인상적인 후시미이나리 신사
국내에서도 잘 알려진 영화 <게이샤의 추억(Memoirs of Geisha)> 촬영지. 농경의 신 ‘이나리’를 모시는 신사로 곳곳에 여우 동상이 있다. 입구부터 시작돼 끝없이 이어지는 주황빛 도리이는 관광객들 사이에서 이미 유명 포토 스팟. 평일에도 많은 인파들이 찾아오기 때문에, 아침 일찍 와서 한적하게 신사를 구경하고, 아름다운 인증샷을 건질 것을 추천한다. 후시미 이나리 신사는 연중무휴로 개방하고 있으며, 입장료는 무료다.
  
3. 기요미즈데라
  • 본문 이미지

  • 기요미즈데라
기요미즈데라는 벚꽃, 짙푸른 녹음, 단풍 등 교토의 아름다운 사계절을 감상하기에 최적의 장소다. 청수사(淸水寺)라고도 불리며, 1994년에 세계유산문화으로 등재되었다. 780년, 나라(奈良)에서 건너온 승려 엔친이 세워졌다고 전해진다. 못을 하나도 사용하지 않고 지어진 거대한 본당에는 본존 천수관음을 모시고 있다. 기요미즈데라에 있는 오토와 폭포의 물을 마시면 소원이 이루어진다는 전설이 내려져 온다. 총 세 갈래의 물줄기인 오토와 폭포는 각각 학업, 연애, 건강에 효험이 있다고 전해지며, 세 종류의 물을 다 마시면 효험이 사라진다고 하니 주의하자.   
  
4. 지쿠린 
  • 본문 이미지

  • 고즈넉한 아라시야마의 지쿠린
아라시야마에 위치한 대나무 숲. 아라시야마는 헤이안 시대, 귀족의 별장지로 개발된 이후 교토의 대표적인 관광지로 자리 잡았다. 하늘을 가릴 정도로 빼곡하게 자리한 지쿠린의 대나무 숲은 바라보기만 해도 힐링된다. 사계절의 변화가 선명하며 특히 봄의 벚꽃, 가을의 단풍 명소로 유명하다. 도심 속 복잡함을 벗어나 고즈넉함을 즐기고 싶다면 지쿠린을 추천한다.
  
5. 킨카쿠지
  • 본문 이미지

  • 금박을 입힌 킨카쿠지
1397년, 무로마치 시대의 3대 쇼군 아시카가 요시미츠의 별장으로 지어진 킨카쿠지는 그의 유언에 따라 사찰로 바뀌었다. 금박을 입힌 3층짜리 사찰로 유명해지면서 로쿠온지라는 정식 명칭 대신에 킨카쿠지(금각사)라는 이름으로 더 많이 불린다. 1950년 한 사마승의 방화로 인해 소실된 후, 1955년 복원해 지금의 모습을 갖췄다. 킨카쿠지는 각층마다 건축 양식이 다른 것이 특징이다. 1층은 후지와라기, 2층은 가마쿠라기, 3층은 중국 당나라 양식으로 건축됐다.
  

맛집 Pick 3

  • 본문 이미지

  • 교토의 맛집
1.  이즈우
1781년에 문을 연 이즈우는 고등어 초밥을 처음 만든 곳으로 알려져 있다. 고등어 초밥은 고등어를 발효해서 만들었기 때문에 특유의 산미로 인해 호불호가 많이 갈린다. 고등어 초밥을 단단히 감싸 안고 있는 다시마는 고등어의 비린 맛을 잡기 위한 것으로 벗겨서 먹어야 한다. 인기 메뉴인 고등어 한 마리 통째 초밥은 2,420엔. 가격은 비싼 편이지만, 전통 에도시대의 스시를 맛볼 수 있다는 점에서 특별한 경험이 될 것이다.
  • 이즈우

    366-1 Kiyomotochō, Higashiyama-ku, Kyōto-shi, Kyōto-fu 605-0084 일본

  
  
2.  혼케 오와리야
일왕이 교토를 방문할 때면 반드시 찾는다는 음식점이다. 5단 소바인 호라이소바가 인기 메뉴. 쿄토 5층 탑을 본따 만든 호라이 소바는 5단 찬합에 담겨진 메밀소바가 새우 튀김, 버섯 조림, 김, 파 등의 다양한 고명과 함께 나온다. 각자 취향에 맞게 고명을 선택해서 소바에 올려 쯔유를 넣어 비벼 먹으면 된다. 청어가 들어간 니신 소바도 인기가 많다.
  • 혼케 오와리야 본점

  
3.  야마모토 멘조
줄 서서 먹는다는 우동 전문점. 시그니처 메뉴는 끝까지 쫄깃함을 유지하는 자루 우동과 우엉 튀김. 건강에 좋은 우엉에 얇은 튀김 옷을 입혀 바삭하고 짭짤하게 튀긴 우엉 튀김이 자루 우동과 환상의 궁합을 자랑한다.
  • 야마모토 멘조

  

추천 여행 일정

오사카를 곁들인 여행이 아닌 오로지 교토만을 위한 여행 코스를 소개한다.
교토 2박 3일 인기 코스
  • 본문 이미지

  • 아름다운 교토의 사계절을 감상할 수 있는 기요미즈데라
1일차
간사이 국제 공항> 호텔 체크인> 교토 국립박물관> 교토 철도 박물관> 기요미즈데라
간사이 국제공항에서 JR하루카 특급열차를 이용해 교토역까지 빠르게 이동한다. 첫날은 교토역 주변 관광지를 추천한다. 교토 국립박물관, 교토 철도 박물관이 교토역에서 버스로 10분 내에 위치하니 둘러보기 좋다. 교토의 아름다운 자연을 감상할 수 있는 기요미즈데라에 갔다면 소원을 이뤄준다는 오토와 폭포의 물도 꼭 마셔보자.
  
  • 본문 이미지

  • 아리시야마 도게쓰교
2일차
교토역> 킨카쿠지 > 아라시야마 도게쓰교> 아라시야마 천룡사> 아라시야마 치쿠린> 노노미야마 신사> 교토 타워
오전 코스는 금박을 두른 사찰인 킨카쿠지를 추천한다. 아름다운 정원과 어우러진 킨카쿠지는 화려하면서도 수묵화처럼 단정하다. 오후 코스는 교토 여행 중 필수로 가야 한다는 아라시야마. 특히 대나무 숲인 치쿠린은 도심 속에서 느껴보지 못한 고즈넉함을 느낄 수 있는 곳이다. 둘째 날의 마무리는 360도 전망을 자랑하는 교토 타워가 제격이다. 주변에 높은 건물이 없어 탁 트인 시야를 자랑하는 교토 타워에서 환상적인 야경을 눈에 담아보자.
  
  • 본문 이미지

  • 후시미 이나리 신사
3일차
후시미 이나리 신사> 혼케 오와리야 > 간사이 국제 공항
교토를 떠나기 전, 인생 샷 하나는 건져야 하지 않을까. 후시미 이나리 신사의 붉은 도리이를 배경으로 추억을 남겨보자. 일본에 왔다면 소바를 빼먹을 수 없다. 혼케 오와리야의 호라이 소바는 웨이팅을 감내할 만큼의 가치가 있다. 다양한 고명을 골라 먹는 재미도 있으니 절대 놓치지 말자. 
#교토 #교토여행 #교토타워 #기요미즈데라 #지쿠린 #킨카쿠지 #후시미이나리신사
Comment Icon
댓글
1
프로필 썸네일 이미지
  • img
    움파루파

    교토는 진짜 가봐야할 곳이 많은거 같아용

  • 2023.10.20 menu